가평군노인복지회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복지예산 충족 위한 증세 안 한다”
  글쓴이 : 노인복지회관 (222.♡.246.54)     날짜 : 14-01-08 10:12     조회 : 1529    
박근혜 대통령 연두 기자회견...“규제 풀고 투자 활성화로 풀어야”

박근혜 대통령이 증세 논란과 관련해 "증세는 고려치 않고 있다"고 못을 박았다.
그동안 복지예산 등 박근혜 정부가 공약 사항을 추진한다고 증세를 하는 일은 없다고 말한 점을 다시 한번 확인한 셈이다.
박 대통령은 6일 연두 기자회견을 통해 "예산을 충족하기 위해 세금을 거둬들여야 한다는 것은 잘못된 생각"이라며 "그 돈은 국민의 혈세이고 국가 재정도 공돈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자꾸 세금을 거둬들이는 것보다 규제를 풀고 투자를 활성화해 세수를 자연스럽게 늘려가야 그 과정에서 일자리가 생기고 가게부채도 줄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대신 이번 증세는 국회에서 여야가 논의하며 합의한 내용으로 정부가 주도한 것은 아니지만 국회에서 결정한 사항이므로 존중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 같은 반응은 현오석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최근 기자간담회에서 "소득세 과표구간을 조정한 것이 증세가 맞지만 여야 합의사항이라 따르겠다"고 말한 것과 괘를 같이 한다.
국회 차원에서 합의한 사항이므로 (정부의 입장과는 차이가 있지만) 거국적으로 수용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하지만 현 부총리는 증세를 하려면 부가세율을 조정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정책적 판단 등을 감안해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혀 앞으로도 증세정책에 대해서는 깐깐한 입장을 보일 것임을 암시했다.
다만 박 대통령은 "향후 조세와 국민이 바라는 복지수준에 한해 합의가 필요하다면 국민대타협위원회와 같은 것을 만들어 어떤게 최선의 조합인지 의견을 수렴하겠다"고 밝혀 타협의 여지는 남겼다.
정부의 한 고위관계자는 "박근혜 정부가 2년차를 맞았지만 아직 갈 길이 멀다"며 "해보지도 않고 증세를 하겠다면 말이 되겠느냐. 해보는데까지 해보고 그래도 안되면 다른 방안을 모색해도 늦지 않을 것"이라며 정부내 정서를 설명했다.
【세종=뉴시스】김광진 (등록/발행일:2014-01-06) prnews73@daum.net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복지예산 충족 위한 증세 안 한다” 노인복지회관 1530 14.01.08
15 11월부터 음식점 등 '전면금연구역' 합동 단속 노인복지회관 1726 13.10.31
14 [아동]입양 대기 아이들, 갈 곳이 없어진다 노인복지회관 4626 10.11.17
13 [기타] 진수희 장관 "담배와의 전쟁" 선언 노인복지회관 4181 10.11.17
12 [복지이슈]복지부 결혼사이트 '황당한 등급제' 노인복지회관 3153 10.10.29
11 [일반]'임산부 인권침해' 공방 노인복지회관 3956 10.10.29
10 [노인]'경로당 난방비 예산삭감' 진실 공방 노인복지회관 2471 10.10.29
9 [복지일반 복지시설 7000곳 서비스 '한눈에' 노인복지회관 2379 10.10.29
8 [노인]일하는 노인 노인복지회관 2197 10.10.29
7 [기타]자살천국, 비상사태 선포해야 노인복지회관 2497 10.08.31
6 [복지이슈]내년 4인가족 최저생계비 143만9413원 노인복지회관 2571 10.08.31
5 [노인]고령자 고용 프로그램 만들어야 노인복지회관 2542 10.08.20
4 [복지일반]재정난 '직격탄' 맞는 복지행정 노인복지회관 2606 10.08.20
3 [청소년]스러지는 꿈나무, 청소년 자살 급증 노인복지회관 2395 10.08.20
2 [복지이슈]복수차관제 공론화에 보건복지부 '표정관.. 노인복지회관 3380 10.07.28
 1  2